검색
한국어
  • English
  • 正體中文
  • 简体中文
  • Deutsch
  • Español
  • Français
  • Magyar
  • 日本語
  • 한국어
  • Монгол хэл
  • Âu Lạc
  • български
  • bahasa Melayu
  • فارسی
  • Português
  • Română
  • Bahasa Indonesia
  • ไทย
  • العربية
  • čeština
  • ਪੰਜਾਬੀ
  • русский
  • తెలుగు లిపి
  • हिन्दी
  • polski
  • italiano
  • Wikang Tagalog
  • Українська Мова
  • Others
  • English
  • 正體中文
  • 简体中文
  • Deutsch
  • Español
  • Français
  • Magyar
  • 日本語
  • 한국어
  • Монгол хэл
  • Âu Lạc
  • български
  • bahasa Melayu
  • فارسی
  • Português
  • Română
  • Bahasa Indonesia
  • ไทย
  • العربية
  • čeština
  • ਪੰਜਾਬੀ
  • русский
  • తెలుగు లిపి
  • हिन्दी
  • polski
  • italiano
  • Wikang Tagalog
  • Українська Мова
  • Others
제목
내용
다음 동영상
 

루미의 마스나비 ~ 지혜의 빛: 사자와 동물들, 2부 중 1부

2023-09-06
진행 언어:English
내용 요약
다운로드 Docx
더보기

‍“토끼가 반대했다: 「모두가‍ 알면 비밀이 아니다. 때로는 홀수가 짝수이고 때로는 짝수가 홀수이다. 거울과 너무 가까이하면 반대 방향으로 해야 한다, 고상한 척하다가 화내고 멍청해진다; 잔소리쟁이여. 세 가지 문제는 입으로 자주 말하지 말라:‍ 첫째는 출발, 둘째는 황금,‍ 셋째는 찾아야 할 길이다. 이 모든 것에는 매복한‍ 수많은 적과‍ 치명적인 원수가 있다, 네 목적을 안다면 말이다. 한두 명에게 작별을 고해야 한다며 기억하라, 「둘은 비밀이지만; 셋이면 전혀 비밀이 아니다」[…]” “시간이 좀 흐르고 나서 그가 드디어 떠났다; 그런 다음 사자에게 가서‍ 명예를 되찾았다.”

“평탄한 길 아래에 치명적인 함정이 숨어 있다. 칭찬으로 가득 찬 편지는 박수갈채를 받기 위한‍ 함정에 불과하다. 모호한 메시지, 매끄러운 말은 올가미나 올무이다. 예의는 모래톱과 같아서 흔히 생명의 껍질을 부순다, 샘물이 솟아날 것 같은 모래는 찾기 힘들다. 가서 그런 걸 찾아라. 어디서? 나도 모른다. 지혜를 찾은 구도자는‍ 지혜의 샘이다. 그는 인문학을 멀리하며‍ 쓰레기통에 버린다. 거룩한 코란의 전승으로‍ 가득한 기억은‍ 「숨겨진 책」이고‍ 그 마음은 지혜의 보고이다. 사람이 상식 있는 학생으로 시작하면‍ 그는 스승과 마음, 청중으로 끝나리라.”

더보기
에피소드  1 / 2
더보기
최신 영상
2024-04-18
156 조회수
33:14

주목할 뉴스

32 조회수
2024-04-17
32 조회수
2024-04-17
248 조회수
32:50

주목할 뉴스

128 조회수
2024-04-16
128 조회수
공유
공유하기
퍼가기
시작 시간
다운로드
모바일
모바일
아이폰
안드로이드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
GO
GO
Prompt
OK
QR코드를 스캔하세요 ,
또는 다운로드할 스마트폰 운영체제를 선택하세요
아이폰
안드로이드